회원가입 사이트맵

대문칼럼 토론 인물 담론 생활 포토 지역교류 사회은행 추천링크



아들녀석
조회 1,864  |  추천 4  |  비추천 0  |  점수 30  |  2011-08-15 23:38
글쓴이 :    싸구려사진사



어미품에 안겨 졸린눈으로 칭얼대는 아들놈
이 아들놈이 세상을 만들어줍니다.
힘겹고 눈물나는 세상에서 이놈이 제게 희망을 주고
미래를 남겨줍니다.
사랑할 수밖에없는 제 아들놈입니다.




슬픈한국
 
아이가 참 귀엽네요.
이전글   농가의 처마
다음글   들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