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사이트맵


베스트 자유토론 경제 철학
대문칼럼 토론 인물 담론 생활 포토 지역교류 사회은행 추천링크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회원가입
 
AUTO

 


4,656

156

719

3,678

39



  격암
슬픈한국
 



  이쁜돌의 농촌이야기
플라이의 텃밭이야기
 



  해인의 생존인문학  



  무주공산의 정론직필  



  쭈구리의 결혼일기
fishmool의 기업일기
사랑이의 여행일기
촌아이의 어촌이야기
 



  박정희,그때 그 시절  



  그림자 경제학
한국을 생각한다
 



  Bookcafe  



  현장 스케치  




슬픈한국입니다. 건의를 올려주세요.
조회 3,242  |  찬성 3  |  반대 0  |  점수 20  |  2012-12-20 22:07
글쓴이 :    슬픈한국

사회적네트워크가
나아가야 할 길에 대해서

건의하실 부분이 있으면
댓글로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청빈남 12-12-22 10:45
 
건의:날리는 말씀 만들기 (가칭) 개념:우린 생활에서 끝없이 대화한다 책도 읽었다 그들은조중동 수준의 말을 항상한다 그들과 대화는 아니더라도 말씀으로 전파되는것을 차단하자는것 입니다. 중학생수준을 고등학교 수준의 말씀으로 공통되게 날려주자는 거지요. 상황에 따른 말씀 만들기 작업해서 동시에 말하고 다니기요- 자극은 말고요.
청빈남 12-12-22 10:53
 
상황: 전두환이 무슨잘못했다고 난린지 모르겠다 저사람때 살기좋았는데    날리는말씀: 내자식이 죽었다면 난 더할꺼같아요 _ 공통된 날리는 말씀  즉 뻔한 그들의 말에 일일이 대응 할 필요는 없지만 차단이 필요합니다 이런걸 오늘 이번주 한달 일년 십년 이슈별로 쉽게 만들자 입니다. 부드러운 대응을 못해 집에와서 분통과 술로 달래는 안타까움을 상황별 정리된 말들로 이웃,가족들과 소통하자는 것입니다. 글 솜씨가 부족해 이해되실지 모르겠습니다.
탱이 12-12-22 20:38
 
아고라에 부정선거 의혹 여론이 거세게 일고 있습니다. 우선, 이 문제를 함께 고민했으면 합니다
플라이 12-12-22 21:45
 
탱이님 말씀대로 부정선거 방식에 대한 개선책을 논의했음 좋겠어요.
이런게 방치되면 다음 선거들은 하나마나일 듯 합니다.
관리자 12-12-23 00:50
 
탱이, 플라이님// 부정선거 의혹 부분에 관해서는 명확한 근거 없이 함부로 이야기하는 일이 없었으면 합니다. 그런 글들이 게시판에 올라오게 되면 다른 분들에게까지 누가 될 수도 있습니다.
탱이 12-12-23 09:42
 
슬픈 한국님의 글을 통해서 정치를 알게 되었고 병든 한국 경제를 보았이며 어떤 지도자가 나와 우리 가족, 나아가서 우리사회와 국가를 위해 필요한지를 깨닫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이 번 대선을 5년 동 안 손꼽아 기다렸습니다. 정권 교체의 열망을 품고서 말이죠.제 주변 사람들도 저와 비슷한 생각을 한다는 것을 알고 있었고 높은 투표율을 보면서 정권교체를 의심하지 않고 편안한 마음으로 개표를 지켜보았습니다.그런데, 개표과정을 보면서 좀 이상했습니다. 개별적으로 시행하던 출구조사를 방송3사가 함께 조사했고 투표가 아직 진행중인데도 저녁 6시 정각에 마치 투표 결과인 양 카운트 다운을 하면서 발표를 했었죠. 그리고, 그 결과가 개표 내내 유지되었습니다. 단 한 번의 역전도 없었다는 점도 이상했습니다. 그런데, 저만 그런 생각을 하는 것이 아닙니다. 제 주변 사람들도 트위터에서도 아고라에서도 부정 개표를 의심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수개표를 청원 하는 아고리언이 12만명을 넘겼습니다. 아고라는 슬픈한국님을 처음 만난 장소입니다. 아고라가 없었다면 슬픈 한국님도 못 만났겠죠. 그래서, 말씀드리는 것입니다. 슬픈 한국님의 견해를 간절히 듣고 싶습니다. 그리고, 전 의혹이라고 말씀드렸는데, 명확한 근거도 없이 함부로 이야기한다는 관리자님의 말씀은 섭섭하네요.
플라이 12-12-25 20:49
 
제가 보기엔....
이번 대선 패배는 부정선거 논란 시끄러울 판이지만 차라리 잘 되었다는
측면이 없지 않습니다.
잘 아시다시피 국회의 현 상황을 보면 여당이 절대적으로 다수 의석이죠.
만일 문재인이 당선되었다하면 홀로 그들과 싸워야지. 명바기가 싸질러 놓은
폭탄 설거지 해야지. 구조조정 정리 처리 해야지. 그러다가 법안 제대로
통과되었을까요?
플라이 12-12-25 21:03
 
차라리 박근혜로 하여금 그러한 최악 상황을 맞게끔 해놓고는
현재의 민주당은 아마 해체의 길로 가야 할 듯 싶을지 모르겠습니다만
그 대신 새로운 패러다임을 창조해나가야겠죠?
즉. 그 정권과 집권당이 임기 내내 바닥을 다 드러내더라도
가급적 공격과 비판을 삼가하는 대신 스스로 그들보다 유능하다는 점.
 희망과 비젼 그리고 대안을 만들어서 여실히  보여줘야 합니다.
그래야 임기 후반부에 과반수 의석을 차지할 수 있지 않을까요?
그러면 거기에 걸맞는 지도자가 나와서 국정 수행을 제대로 이끌어 갈 수
있지 않을까요?
플라이 12-12-25 21:17
 
그 환경 분위기가 조정되어질 수 있도록
대안이 무엇인지....  때로는 비판과 반박도 해보고.
또 이번 선거 방식에 대한 개선책을 나눠봤음 해요.
아시다시피 이대로 방치했다간 다음 선거는 하나마나 가능성 크기에....
시간이 얼마나 걸릴지 모르지만 언젠가는 반드시 독일식 선거제도와
수개표 방식이 완전히 자리잡게끔 해야겠죠...?
이상으로....  제 짧고도 짧은 생각이었습니다.
돌아이 12-12-31 15:00
 
* 비밀글 입니다.
왕소심 12-12-31 20:33
 
이래도 저래도 욕만 먹는 민주당을 다시 생각해 봐야 할거 같습니다.
해쳐모여를 하던 당명을 바꾸던.
조중동이 만들어논 민주당 프레임에 여지 없이 국민들은 먹혀들어갔습니다.
무지하다, 아직도 조중동 보냐 이런 탓하기전에 바꾸어야 할 것 같습니다.
새누리당이 쓸데없이 당명 바꾸고 하는게 아니었겠죠.

근데 써놓고보니 사회적 네트워크가 나아갈 길은 아니네요 -_-
snorelion 13-01-02 00:50
 
좋은 글들이 더 많이 올라올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방법이 있을런지 모르겠지만..
양질의 글들이 더 많이 소개되면 좋겠지요..
북카페의 진행사항도 궁금하고요~^^
고민은 해보지만 딱히 떠오르는게 없네요 --;;

언제나 좋은글 읽을 수 있어서 감사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snorelion 13-01-02 00:53
 
아참 사회은행도 꾸준히 잘 되어야 할텐데....
왕소심 13-01-05 04:17
 
오유에서 소설하나 읽고나서 든 생각인데요,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가 하나의 정당역할을 한다" 이 아이디어가 맞는 말인거 같아요.
그 소설이 말하길 그래서 일베부터 접수 당했고, 사이트를 하나하나 점령해 나가고 있다고요.

우리 사회적 네트워크가 그 하나의 정당역할이던 정당의 멘토역할을 맡던지 하면 매우 좋을것 같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저는 미국에 살아서 미국에서 사는 한국 사람들이 자주 드나드는 사이트를 자주가면서 목격한건데요, 일베와는 다른 방법으로 진보적인 성향이 강했던 사이트를 점령하는걸 봤습니다. 진보회원들이 주로 욕하던 다른 상업 사이트로 옮겨가구요.  의외의 결과랄까 성과랄까요.
재외국민 투표가 없어지지 않는한 무시 못할 해외동포 그룹입니다.

정리하자면 사회적 네트워크가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 '정당'의 역할을 하는데 주축이 되었으면 합니다.

대한민국이 진정한 민주주의 국가로 거듭나길 바랍니다.



공지 자유토론 책이 나옵니다. (60)
슬픈한국
31 0 30 108659 04-17
435 경제 트럼프당선의 본질 (4)
슬픈한국
6 0 28 3707 11-10
434 자유토론 모바일버전에 관한 의견을 받습니다. (1)
관리자
2 0 0 3129 10-31
433 자유토론 대한민국은 수습될수 있는가 (6)
슬픈한국
7 0 40 3548 10-31
432 자유토론 노무현이 내렸던 작은 지시 (1)
슬픈한국
3 0 20 3524 10-30
431 자유토론 투표하러 다녀왔습니다. (2)
슬픈한국
0 0 0 2642 04-13
430 자유토론 안녕하세요. 슬픈한국입니다. (2)
슬픈한국
11 1 20 2581 12-17
429 자유토론 99%가 틀리는 문제 (1)
럭키용필
2 0 0 2452 11-24
428 자유토론 지방선거 감상평 (7)
슬픈한국
10 0 50 2844 06-06
427 자유토론 심적으로 고통스러워서 이제는 제 고민거리…
블루맨
0 1 -10 2410 04-16
426 자유토론 의료민영화와 철도민영화의 본질 1부 (7)
슬픈한국
26 0 70 3838 12-30
425 자유토론 슬픈한국입니다. (16)
슬픈한국
16 0 20 2888 12-27
424 자유토론 저기... 한가지 건의 드릴게 있습니다만.... (1)
플라이
0 0 0 2326 11-19
423 자유토론 다문화의 실체를 꼬집는 방송
육군참모총장
2 0 0 2383 11-14
422 자유토론 제 개인 블로그 개설했습니다. (2)
플라이
4 0 10 2403 06-27
421 경제 요즘 출구전략에 대해 말이 많습니다만. (3)
플라이
1 0 0 2381 06-14
420 자유토론 명품
아픔
3 0 20 2360 05-06
419 자유토론 햇볕정책에 대한 오해 (4)
관리자
17 0 80 3319 04-05
418 자유토론 맥쿼리를 아시나요?
아픔
7 0 30 2368 04-04
417 자유토론 초등학교 배식봉사를 다녀왔는데.... (2)
아픔
1 0 20 2374 03-15
416 자유토론 심사숙고... (3)
일반시민
1 1 10 2402 03-12
415 자유토론 요즘... 초등학교 신입생 숫자.... (2)
플라이
3 0 10 2380 03-05
414 자유토론 아! 대한민국~ (1)
아픔
1 0 10 2301 02-23
413 자유토론 고위 공직자는 하나같이...
아픔
3 0 10 2333 01-27
412 자유토론 나쁜 나라
아픔
2 0 10 2286 01-21
411 자유토론 알고 그럴까? 정말 멍청하여 모르고들 그럴…
아픔
2 0 10 2310 01-14
410 자유토론 문재인 헌정광고를 올리려고 합니다.
사랑이
8 0 40 2479 12-29
409 자유토론 슬픈한국입니다. 건의를 올려주세요. (14)
슬픈한국
3 0 20 3243 12-20
408 자유토론 투표하고 오세요. (23)
슬픈한국
11 0 30 3560 12-19
407 자유토론 3차 토론이 끝났다.
아픔
2 0 20 2652 12-17
406 자유토론 과연 여성대통령은 혁신인가? (1)
아픔
4 0 20 2260 12-08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