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사이트맵

대문칼럼 토론 인물 담론 생활 포토 지역교류 사회은행 추천링크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회원가입
 
AUTO

 


4,645

156

719

3,678

17



  격암
슬픈한국
 



  이쁜돌의 농촌이야기
플라이의 텃밭이야기
 



  해인의 생존인문학  



  무주공산의 정론직필  



  쭈구리의 결혼일기
fishmool의 기업일기
사랑이의 여행일기
촌아이의 어촌이야기
 



  박정희,그때 그 시절  



  그림자 경제학
한국을 생각한다
 



  Bookcafe  



  현장 스케치  




속풀이에 안성맞춤 - 키조개라면
조회 1,363  |  추천 8  |  비추천 0  |  점수 30  |  2011-03-18 07:50
글쓴이 :    촌아이

속풀이에 안성맞춤 - 키조개라면

 

일주일의 절반이 지나가고,

오늘만 출근하면 황금같은 주말시작입니다!

 

약속 잡으셨나용??

'한잔해야지~~~' ㅋㅋㅋ

 

이야.....

이 말이 얼마만인지...ㅋㅋ

시골에 내려와선 친구들과 술한잔 한기억이...두세번??ㅎㅎ

 

주말이라고 생각하니 살짝. 생각이 나네요.

 

주말에 요기조기 멀리잇는 친구들 모아모아서 한잔씩 ^^;;

그렇다고 완죤 미친듯이 마셔댄것은 아닙니다 ㅎㅎㅎ

 

뭐...지하철에서 잠들어 경찰이 출동할 정도??ㅋㅋㅋ

 

헤헤^^*

 

촌아이에게도 요런 기억이 쪼매 있지요 ㅎㅎ

이렇게 과음한 다음날 어김없이 찾아오는 속쓰림과 생각나는 얼큰함.

라면을 먹다보니 생각이 납니다.

해물라면이 해장에 짱!짱짱~~~~

 

 

요고는 오늘아침 촌아이 라면,

새벽같이 일어나서 미친듯이 만들어 지금 먹고 올립니다.

 

소밥주러 나가시던 아빠....

놀라셔서 한참을 보시곤 나가시는^^;;

 

요새 왜이렇게 아침일찍 뭘 잔뜩 먹는지....ㅋㅋ

음.... 부드러워 국물 짱이야~~~

혼자 음악켜놓고 조용히....다먹어요 ㅋㅋㅋ

 

남자분들~~~

그냥 라면도 좋지만 키조개 국물로 만들어 먹으니 해장에 그만입니다효 ㅎㅎ

 

재료(1인분).

라면1

키조개2/ (1개로 하셔도 됩니당~)

대파

청양고추1/2

 

물3컵

 

생물도 있지만,

요즘 공구를 막 시작한 관자급냉을 사용했어요.

채취 후 바로 급냉한 관자라서 그런지 국물이 끝내주게 나옵니다,
관자는 이렇게 넓게 슬라이스로 썰어줍니다

육수를 따로 낼 필요는 없어요.

관자를 데치면 진한 육수가 나옵니다.

 

끓는물에 데친후 다시 빼주세요.

 

국물만 조금 더 끓이면 됩니다.

 

 

물이 팔팔~~끓으니 이제 라면사리를  넣어야겠지요.

넣어줍니다,

 

요기서 !! 쫄깃한 면발 만들기!

tip.

1. 면발을 공기와 마찰시켜요.

쭉쭉~~~ 면발을 땡겨서 올렸다 내렸다~~해줍니다.

 

2. 찬물에 한번 찐~~하게 헹구어 줍니다.

 

 

촌아이는.

면발을 들었다 내렸다~~요고이로 했어요.

 

 

이 작업은 아주 빠르게~~

라면이 다 불기전,

빠르게 진행해 주세요 ㅎㅎㅎ

 

 

아까 빼두었던 키조개도 다시 넣고.

다시 넣을때 요 관자,,

그냥 먹고싶더라이다~~~

 

음.....

식탐... 다 먹지도 못할꺼면서 ^^*

 

 

 

스프도 빠질 수 없습니다,

다 넣지 않아요.

2/3 정도만 넣었어요.

 

나름 또 `~ 저염식단을 하겠다는 약한의지 ㅋㅋㅋ

 

 

 

대파와 청양고추로 마무리~~ㅎㅎ

국물,,,

얼큰합니다.

진한 키조개 국물도 끝내줍니다.

 

 

 

저는 완전 꼬들꼬들 보다는 살짝 퍼진것을 좋아해요.

부드러운 음식들.

씹는 어려움을 고민한다는 ㅎㅎㅎ

 

부드럽고 좋아요.

완전 꼬들꼬들 좋아하시는 분들은 조금만 끓이셔용~~

 

 

키조개라면.

주말에 한잔 거뜬히 하실 계획이 있다면

추천~~~꾸욱~~~

합니당 ㅎㅎ

 

그렇다고 일부러 과음하지는 마시구용 ㅎㅎㅎ

 

이번주 주말은 황사가 오지만, 날씨가 좋다고 합니다.

마스크 하고 외출하세용~

^^*





포커스 11-03-18 16:12
 
요리며 사진이 일품이십니다 그려 !! ^^
야생마 11-03-18 21:18
 
사진 찍는 실력이 대단한것 같습니다..저녁 야식으로 먹기엔 최고인 것 같습니다. 아! 라면 끊은지 오래 됐는데,.,.갑자기 입맛이 당기네요...^^
촌아이 11-03-21 01:59
 
고맙습니다^ㅡ^
사진은 함참 배워야 하는디 ^^*
슬픈마음 11-03-23 23:47
 
님 반쪽이 되실 분은 정말... 정말... 행운아. ㅠㅠ 오랜만에 사진보면서 침흘려봅니다.
여기서 어찌하면 관자를 구할꼬...
쭈구리 11-03-24 10:14
 
흐음.....음식솜씨 대단하십니다...나중에 만들어 볼꼐요...^^
청빈남 11-03-24 13:26
 
좋은내용 감사합니다. 사진 잘 찍으시네요. ^^



공지 이 게시판은 촌아이님 전용 게시판입니다.
관리자
0 0 13917 03-14
6 돈주고도 살수 없는 반지 (4)
촌아이
12 40 3016 03-22
5 달콤한 감자수프 (3)
촌아이
7 40 1359 03-21
4 속풀이에 안성맞춤 - 키조개라면 (6)
촌아이
8 30 1364 03-18
3 든든한간식- 찹쌀고구마치즈볼 (4)
촌아이
8 40 1373 03-17
2 입맛없을때~ 해물떡갈비쌈 (5)
촌아이
6 26 1520 03-16